BLOG main image
모든글 (285)
막노트 (235)
업무일지 (15)
밑거름 (12)
대화 (3)
드라마 (5)
118,408 Visitors up to today!
Today 18 hit, Yesterday 34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4.06.30 12:15
  • 코멘트는 아무나 할 수 있지만 처리하는 실무자. 결국 실무자의 짐이 점점 늘어나는 이유는 관리자 머릿수가 늘어나기 때문…(오늘의회고 20110207) 2011-02-08 07:51:28
  • 욕하는 시간이 아깝다 일하자(오늘의회고 20110118) 2011-01-19 09:41:35
  • 맡은 일이 많아지면서부터는 내가 원하는 바를 짚어서 스케줄을 정해주고 일을 시키는 것이 증요하다는걸 알았다. "이거 해야될것같네… 누가 이거 해달라는데 어쩌지?" 시키는 사람이 이런식이라면 곤란하다.(오늘의회고 20101214 me2mobile) 2010-12-15 10:32:46
  • 평범하고 일상적인 업무협의가 불가능한 조직에서 회의가 많은 듯. 아랫사람이 보고하기 부담없는 환경이라면 회의는 많이 줄어들겠지(오늘의회고 20101208 me2mobile) 2010-12-09 09:10:29
  • 사람들이 가진 갖가지 능력을 조합해서 결과물을 만들어 내는 곳이 회사라면 나는 결과물에 어떤 생명력을 불어넣고 있는가를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밥값은 하는가(오늘의회고 20101119) 2010-11-20 09:54:57
  • 여러명이 함께 보는 도면… 하드카피가 편하다고 느끼는 요즘이다. 옆동료한테 물어봤더니 하드카피 말고 아예 전자파일만 있으면 좋겠다고 얘기한다. 어떤 게 좋다고 결론이 나더라도 중요한 사실은 검토한 내용을 다른 사람도 볼 수 있어야한다는 사실이다.(오늘의회고 20101117) 2010-11-18 08:55:44
  • 출근해서 두시간쯤 열올리다가 멍때리다가 오후 다섯시쯤 집중력이 돌아와서 허겁지겁 일하는 패턴 좀 문제가 있다.(오늘의회고 20101115 me2mobile) 2010-11-16 08:57:07
  • 실제로 일하는 것보다 일한다는 느낌에 취해있던 때가 많은 듯. 대학다닐때도 그랬는데(오늘의회고 20101111 me2mobile) 2010-11-12 06:23:41
  • 이직하는 데 조언을 들어보면 떠날 때 회사 욕하는건 좋지 않다고 하는데, x같은데에서 고생하다가 나간다고 생각하면 웃으면서 떠나긴 쉽지 않을 듯. 짜증의 극에 달했을 때 나갈 마음을 먹었다면 그 다음부터는 자기 마음 안상할 정도로만 일하면서 준비하고 떠나는 게 좋겠지.(오늘의회고 20101104) 2010-11-05 07:28:26
  • 시간을 벌어가면서 일하라는 충고를 받았다. 멍하니 있지말고 움직이라는 것. 축구선수나 비슷하네;;(오늘의회고 20101028 me2mobile) 2010-10-29 07:26:04
  • 회사에서 일하면서 그회사를 나가기 전까지 스스로 뭔가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능력을 키워야겠다고 생각했다. 도면 검토는 할 수 있지만 한장도 못그린다면… 그릴 수 있는 능력까지는 아니더라도 누굴 시켜서 그려낼 수 있는 능력(오늘의회고 20101026 me2mobile) 2010-10-27 07:44:55
  • 시간 없고 바쁘게 일하다가 좋은 아이디어, 탁월한 일처리를 기대하는 것은 무리. 그러니까 일을 빨리 처리하고 여유시간을 만들어내는 것이야말로 그사람의 능력이다라고 느끼는 요즘이다(오늘의회고 20101025 me2mobile) 2010-10-26 06:38:07
  • 플래너 쓰면서 할수없으면서도 부담에/욕심에 순위를 A로 매겨놓은 항목이 많았다. 빨리 할수있는 일만 순위를 높여야겠어(오늘의회고 20101020 me2mobile) 2010-10-21 07:31:23
  • 내가 할 줄 알아도 다른 부서에서 받을 정보는 받아서 일해야지. 나설때 안나설때는 가려야(20101014 오늘의회고) 2010-10-15 08:59:38
  • 경험 조금 생겼다고 스펙무시하고 가다가 낭패볼 수도 있겠다. 잘 알지도 못하면서(me2mms 오늘의회고 20101013 왜 접속안되는거야 me2photo) 2010-10-14 09:22:48

    me2photo

  • 상서의 역할은 아랫사람 일시키는거 자기가 바쁘다는 핑계로 귀찮아서 자기 아랫사람을 방치하면서 "알아서 하는거다"라고 말하면 비겁한 변명일 뿐(오늘의회고 20101012) 2010-10-13 09:57:32
  •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집중해서 일할 시간을 확보할 것, 그리고 한 일을 소화할 시간을 확보할 것.(오늘의회고 20101011) 2010-10-12 07:29:07
  • 단순히 업무를 전달하는 코디네이터가 있고, 조율하는 코디네이터가 있다. 이 역할 해내는 데 타고난 사람이 있는 것 같아;;(오늘의회고 20101008) 2010-10-09 09:33:38
  • 발주처가 있고 상사가 있고 동료가 있고 협력사가 있고 기술자문이 있는 일터에서 내 위치를 인식하는 것. '회사는 조직'이라는 사실을 알고 일을 하는지의 여부가 중요하다. 이게 한가지이고 다른 하나는 나중에…(오늘의회고 20101007) 2010-10-08 10:25:04
  • 혼자 마무리 할 수 있는 일이 별로 없네(오늘의회고 20101006) 2010-10-07 06:56:30

이 글은 bcc님의 2011년 02월 08일에서 2010년 10월 07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